HomeTV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강원도 인제 박인환 문학관 어디 위치 촬영지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강원도 인제 박인환 문학관 어디 위치 촬영지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152회 22년 01월 08일에 소개된 강원도 인제읍에 위치한 박인환 박물관에 대한 정보를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는 속도의 시대에 잃어버리고 살았던 동네의 아름다움, 오아시스 같은 사람들을 보물찾기 하듯 동네의 숨은 매력을 재발견하여 팍팍한 삶에 따뜻한 위안을 전하는 도시 기행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입니다.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강원도 인제 박인환 문학관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박인환 문학관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박인환 문학관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152회

전체 면적의 90%가 산과 강인 산악마을, 인제. 높고 험한 산세만큼이나 굽이굽이 요동치는 삶의 이야기가 가득하다.

한때 인제는 남한 지도에서 사라진 마을이었다. 광복 직후 38선을 경계로 일부는 이북으로, 일부는 홍천군으로 편입됐던 것이다. 타의에 의해 남과 북으로 갈렸으니 그곳은 곧 격전장이었다. 같은 하늘 아래 다른 뜻을 가진 사람들이 매일 총구를 겨누는 동네. 그렇게 살기 위해 고향을 떠난 피란민들은 6.25전쟁 후 폐허가 된 마을을 다시 일궈내야 했다.

긴 세월이 지나 인제는 다시 옛 이름을 찾았지만 휴전선을 머리에 이고 사는 인제 사람들에겐 지금도 그 어느 곳보다 평화가 절실하다. 늘 그 자리에 있는 산처럼, 강처럼 언제까지나 이 청정 자연 속에 머물길 바란다.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 152번째 여정은 아픔을 딛고 꾸밈없이, 더 선한 마음으로 서로를 보듬고 사는 사람들이 사는 곳인 강원도 인제로 떠나본다.

해방 전후 격동기를 노래한 시인, 박인환 문학관

1926년에 태어나 시 <목마와 숙녀>, <세월이 가면>으로 알려진 박인환 시인. 인제읍 박인환 문학관이 세워진 이곳은 시인의 생가 터이기도 하다. 열한 살에 고향을 떠났지만 그는 한평생 고향을 그리워했다고 한다.

‘봄이면 진달래가 피었고/설악산 눈이 녹으면/천렵 가던 시절도 이젠 추억/나의 가난한 고장 인제/봄이여 빨리 오거라‘ 종군기자 시절, 전쟁으로 폐허가 된 인제를 바라보며 쓴 시에는 고향에 대한 애틋한 바람이 담겨있다. 박인환 문학관에는 시인이 세상을 떠나기 전 주로 활동했던 공간들이 재현되어 있다. 해방과 전란. 시대의 소용돌이 속에서 80여 편의 시를 남긴 그의 작품 세계를 따라가 본다. 

박인환 문학관 촬영지

  • 상호명 : 박인환문학관
  • 주소 : 강원도 인제군 인제읍 156번길 50 산촉민속박물관
  • 영업시간 : 09:00 – 18:00(매주 월요일 정기휴무)
  • 전화번호 : 033-462-2086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 152회 추천 장소

읽어보면 도움이 되는 글

관절 건강에 좋은 호관원 프리미엄 가격 비교

피부에 좋은 고혼진 화장품 가격 비교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